22.2 C
Seoul
금요일, 9월 17, 2021
spot_img
Home사고수완뉴스 3기 공채 학생기자 최종합격자 발표

수완뉴스 3기 공채 학생기자 최종합격자 발표

안녕하세요, 현재 수완뉴스 임시 국장을 맡고 있는 김종담입니다.
 
날씨가 갑자기 쌀쌀해졌습니다 hop over to this website. 다들 감기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다름이 아닌 제가 펜을 들게 된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먼저 수완뉴스의 대표이신 이행재 대표와 신윤식 대표가 개인적인 사정으로 인해 하차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노력해주신 이행재 전 대표님과 신윤식 전 대표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이로 인해 대표 자리는 공석 이였으나 논의 끝에 마땅한 대표를 찾기 전까지 3기가 활동하는 9월 1일부터 수완뉴스를 이끌게 되었습니다.
 
지금까지 수완뉴스가 활동한 것을 돌아보면 좋은 것들이 있었으나 1기부터 활용했던 운영 시스템과 학생 관리 시스템은 매우 부족함이 드러났습니다. 아니 그 이상이였습니다. 대표인 저도 임시로 국장을 맡고 보니 어떻게 버텨온 지 의문이 들게 하였습니다.
그래서 저는 이 자리에서 1기부터 2기까지 제대로 된 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한 것에 대해서는 대표인 제가 대신 사과드리겠습니다.
하지만 3기부터는 새로운 방안과 대책을 준비하였고, 지금까지 서울에서 할 수 있었던 활동을 전국적으로 늘릴 계획입니다. 또한 정치/사회/문화 등의 모든 종목을 폐지하여 지금까지 쓰지 못하였던 것을 쓸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오랫동안 활동한 분들을 선별하여 기자라는 꿈을 가진 학생들이 기사를 써보는 기회를 제공하고 자신의 기사에 부족한 점은 무엇인지 피드백을 받을 수 있는 시스템을 준비 중에 있어 3기부터는 기대를 하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저희가 준비해오던 봉사시간에 대해서 이야기하고자 하는데요,
그동안을 지켜보면 봉사시간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청소년 언론사라는 벽에 부딪혀 중단을 할 수 밖에 없었던 문제와 준비하는 과정에서 “봉사시간이 학교 성적에 반영이 되나요?”라는 질문이 쏟아 지기도 했습니다. 생각해보면 학생들을 가르치는 곳이지 성적표에 들어가기 위한 단체를 아니라 생각하여 고민 끝에 봉사시간 지급을 전면 중단하였습니다.
봉사시간으로 인하여 피해를 입으셨다면 제가 회사를 대신하여 고개 숙여 사과드리겠습니다.
 
많은 분들이 기다리던 3기 공채 학생기자 결과가 나왔습니다!
I-0505IYE 맹*모 010****7318
I-0510GNO 장*서 010****5240
I-0506ANO 이* 010****9760
I-0515GNO 전*연 010****7115
I-1001YYE 오*진 010****9206
I-0620GYE 박*현 010****7204
I-0515HNO 박*솔 010****5911
I-0522YNO 신*균 010****1324
I-1204HNO 최*영 010****4179
I-1015SYE 육*창 010****3659
I-0429YNO 최*환 010****6405
I-0807SYE 김*현 010****2758
I-1210CNO 이*은 010****5765
I-0823JYE 손*르 010****1334
I-0530ENO 한*유 010****9119
I-0211GNO 박*영 010****5148
I-0914DNO 서*은 010****4293
I-0608HNO 이*용 010****8727
I-0816GNO 남*정 010****3158
I-0601CNO 정*진 010****7624
I-0324SNO 윤*원 010****5619
I-0711GYE 김*현 010****2646
I-0810SYE 정*혜 010****7492
I-0822DNO 강*현 010****5663
I-0111DNO 서*정 010****1391
 
3기는 문자로 보내준 코드를 통해서
https://open.kakao.com/o/gCH1T8m 이쪽으로
들어오시면 됩니다. 폴더폰인 분은 따로 문자 부탁드리겠습니다!
- Advertisement -

지금 읽은 기사가 좋은 기사라면 아래 소셜링크를 클릭해 공유하거나, 
커피 한 잔의 값으로 후원하실 수 있습니다.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는 수완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보도를 청구할 권리를 가집니다.”

김종담 기자
김종담 기자 입니다.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인기 기사

최신 기사

뉴스레터 구독

뉴스레터 구독

매월 최신기사를 뉴스레터로 받아 보세요. 신규 신청자에게는 15일간 광고 없는 수완뉴스 프리미엄을 제공해 드립니다.

- Advertisment -

Suwannews in Facebook

- Advertis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