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도 수완뉴스 청소년기자단 모집 (~5/25)

Home뉴스사회한반도 강타한 태풍 '솔릭' 동해상에서 소멸...'시마론'도 함께 사라져

한반도 강타한 태풍 ‘솔릭’ 동해상에서 소멸…’시마론’도 함께 사라져

[수완뉴스=기상청] 김동주 기자, 많은 비를 뿌리며 한반도를 강타했던 태풍 솔릭이 오늘 25일 새벽 3시께 동해상에서 자취를 감추었다. 일본 지역을 북상하던 제20호 태풍 시마론도 함께 사라진 것으로 확인되었다.

우리 기상청은 제19호 태풍 솔릭이 독도 북북동쪽 방향 480km 부근 해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되었다고 통보했다.

이번 제19호 태풍 솔릭이 역대급 태풍이라는 기상청의 발표와는 달리 경기, 서울지역은 비껴가면서 시민들의 불만이 쏟아지고 있다. 역대급 태풍이라는 예상과 달리 역전되었기 때문이다. 

애초에 인구 밀집지역인 수도권 지역에 시속 100km를 넘나드는 강풍과 폭우를 몰고 올 것이라는 예상과 달리 남부와 강원영동지역에만 집중적인 영향을 준 채 이날 새벽에 동해상으로 빠져나갔다.

 

글, 김동주 기자 ([email protected])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후원으로 세상을 더 밝게

위 기자가 멈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기사를 쓸 수 있는 환경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발로 뛰고 있습니다. 수완뉴스의 아낌 없는 지원의 일환으로, '자발적 구독료 납부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밝은 미소로 세상을 더 밝게, 당신의 이야기에 경청하겠습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언제나 당신의 곁에서 청소년, 청년들의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