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1월 30일 (수요일)
뉴스사회전주 소재 여인숙서 새벽 화재, 경찰측 '사망자들 달방 노인 추정'

전주 소재 여인숙서 새벽 화재, 경찰측 ‘사망자들 달방 노인 추정’

[수완뉴스=전주] 19일 새벽 4시, 전주 완산구 소재의 한 여인숙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날 화재로 투숙객 3명이 사망했다.

불은 전체 건물 76㎡를 모두 태운 뒤 2시간 만에 진화됐다. 경찰 측은 사망자들이 “폐지를 주우며 근근히 생활하던 ‘달방(한달치 숙박비를 끊고)’ 생활하는 노인들로 추정한다”고 밝혔다.

건물은 1972년도에 지어진 오래된 건물로, 화재중 건물의 일부가 무너진 상태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진술 등 토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이 기사의 저작권은 수완뉴스에게 있습니다. 원칙적으로 기사도 저작권법에 따라 보호를 받을 수 있는 저작물입니다. 위 기사는 본 홈페이지에서만 배포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의 서면 허락 없이 타 사이트에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하는 경우 저작권법 위반 행위가 될 수 있습니다.

편집국
편집국
수완뉴스 편집부 공식 계정입니다.
-advertisement-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advertisement-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
  • 대중문화
  • 전통문화
  • 영화
  • 역사
  • 피플
  • 청소년
  • 청년
  • 연예
  • 스포츠
  •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