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C
Seoul
2023년 2월 8일 (수요일)
수완뉴스 포토 이자람 신작 판소리극 관객과의 대화 현장 공개

[사진] 이자람 신작 판소리극 <노인과 바다> 관객과의 대화 현장 공개

사진=육주현
사진=육주현

[수완뉴스=육주현 기자] 지난 11월 26일부터 12월 1일까지 두산연강예술상 수상자 이자람 신작인 판소리 <노인과 바다>가 두산아트센터 Sapce111에서 공연하였다.

지난 11월 27일 공연 후 이자람(대본/작창/소리꾼), 박지혜(연출/드라마터그)가 관객들과 소감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이자람은 “원작에서 노인이 바다 위에서 자신이 물고기를 잡을 자격이 있는지 혼자 질문하는 장면에서 크게 공감해 판소리로 만들게 되었다.”고 했다. 박지혜는 “이 작품이 우리 각자가 일상에서 예상치 못한 문제를 맞닥뜨렸을 때 이것을 공유하고 바라봐줄 누군가가 있다는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객들은 “이자람의 프리즘을 통한 <노인과 바다>를 만날 수 있었다.”, ”이 작품을 통해 ‘이자람 류’가 완성되길 바란다.” 등의 소감을 나눴다. 지난 관객과의 대화는 두산아트센터 팟캐스트에서 통해 다시 들을 수 있다.

판소리 <노인과 바다>는 두산아트센터 홈페이지와 인터파크에서 10월 31일 오후 2시부터 판매가 시작된 후 티켓오픈 3분만에 전회차, 전석 매진되었다. 지난 3여 년간 이자람의 판소리를 기다려온 관객들의 관심과 기대가 얼마나 컸는지를 알 수 있다. 

육주현 사진기자

육주현 기자
육주현 기자
문화예술계 현장 소식들을 발빠르게 알리고자 합니다.

댓글을 남겨 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

-advertisement-
spot_img

많이 본 뉴스

-advertisement-

인기 기사

최신 기사

이 기사는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하여 일정 수수료를 배분받을 수 있습니다. 이에 수완뉴스는 그 수익금을 가지고 사이트 운영비에 충당하고 있습니다.
(원하지 않으시면 뒤로가기를 눌러 주십시오.)
당사는 당사와 당사의 파트너가 수집하는 데이터와 그러한 데이터의 사용법을 투명하게 관리하고자 귀하의 개인 데이터를 통제하는 데 있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자세한 정보가 필요하시면 당사의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확인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