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8 C
Seoul
2022년 7월 7일 (목요일)
Home정치국회·정당만 17세 고교생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캠프 조직특보 합류

만 17세 고교생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캠프 조직특보 합류

중앙선관위, "현행법상 정당 가입 연령은 만 18세 부터 가능"

[수완뉴스=김동주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통령후보 경선대책위원회 조직특보로 만 17세 고등학생이 합류하였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2일 정치권 관계자에 따르면 “국내 한 고등학교에 재학중인 청소년이 이낙연 후보 경선대책위원회 특보로 임명되었다”고 주장했다.

이 사실을 최초로 보도한 언론사에 따르면, 해당 학생은 더불어민주당 내에서 여러 활동을 해왔으며, 더민주 측에서도 “청년 쪽에서 활동일 많이 한 인사였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위 주장이 제기되고, 해당 학생은 SNS에 이 후보 캠프 경선대책위 조직특보로 활동한다는 게시글을 업로드하였다.

게시글을 업로드할 때, 조직특보 명함도 업로드하였으나, “명함은 개인적으로 만든 것은 아니며, 관련해 특별히 말씀 드린 것은 없다”고 밝혔다.

이 후보 캠프 관계자는 명함을 캠프에서 발급한게 아니라 지역 단위에서 만든 것이며, 젊은 청년들이 정치에 많이 참여해주기를 바라는 마음에 발급해 준 것이라면서, 확인과정에서 부족함이 있었던 것 같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만 17세 고교생이 대선 캠프에 조직 특보로 합류한 것을 두고 민주당 내에서는 선거법상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지만, 정당 가입 연령은 현행법상 만 18세부터 가능하다고 지적하고 있다.

현재 해당 인사가 SNS에 업로드한 글은 삭제된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김동주 기자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후원으로 세상을 더 밝게

위 기자가 멈추지 않고 세상을 밝힐 수 있도록 여러분의 참여로 도와주세요!

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밝은 미소로 세상을 더 밝게, 당신의 이야기에 경청하겠습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언제나 당신의 곁에서 청소년, 청년들의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