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1월 30일 (수요일)
지역강원지역생활문화인들의 축제...강릉에서 열렸다!

생활문화인들의 축제…강릉에서 열렸다!

[수완뉴스=김동주 기자] 28일, 강릉 명주동 일원에서 전국생활문화축제 ‘일상이지’가 열렸다. 서울, 경기, 제주, 전라 등 전국 생활문화인들이 모인 가운데 성황리에 개막하였다.

‘생활 문화’는 지역문화진흥법 제2조 2항을 통해 정의하고 있는데, ‘지역의 주민이 문화적 욕구 충족을 위하여 자발적이거나 일상적으로 참여하여 행하는 유형ㆍ무형의 문화적 활동’을 뜻한다. 문화시설을 이용하는 개인 또는 개인과 개인이 만나 공동체를 이뤄 진행하는 활동 등 생활 전반에 걸쳐져서 생활 문화라고 일컬어질 수가 있다.

전국생활문화축제가 강릉 명주동 예술마당에서 개막하였다. 축제는 명주동 일원에서 진행된다.(사진=김동주 기자)

강릉 전국생활문화 축제 ‘일상이지’는 서울, 경기, 제주 등 전국에서 온 생활문화 동아리 체험 부스(공방, 타로, 전통주 만들기, 생활 악기, 설문조사, SNS 인증 캠페인 등)와 다채로운 공연이 함께해 행사를 관람 온 시민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하였다.

김홍규 강릉시장, 권성동 국민의힘 국회의원 등 내빈 인사 참석

오늘 개막식에는 정관계 인사가 참석하여 인사말과 축사를 건넸는데, 먼저 김홍규 강릉 시장은 “전국생활문화축전의 개막을 축하하며, 이번 생활문화축제를 통해 강릉의 위상을 알리며 더불어 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한다”고 말하였다.

또한 함께 참석한 권성동 국민의힘 국회의원은 “생활문화라는 것은 익히 일상의 삶에서 얻어지는 문화가 아닐까 생각한다”면서 “우리 예술인들과 평범한 우리 국민 모두가 느끼고 배우고 즐거울 수 있는 문화를 만들어 나가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우리 강릉은 단오제 등 문화 축제가 유구한 역사와 전통을 가지는 도시인데, 이번 생활문화축제를 통해 전국에 계신 많은 국민들께서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하였다.

생활문화 우수 활동 사례 선정 및 상장 수여

아울러 이번 축제 개막식에서는 생활문화 우수 사례를 선정하여 3개의 단체에 대하여 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수상한 단체로는 생활문화연합회, 청주생활문화센터, 희양산생활협동조합이 각각 상장과 상금을 수여받았다.

그린시니어 악단, 그룹 클론의 축하 공연까지…다채로운 공연으로 시민 눈 즐겁게

축제의 끝은 다양한 공연이 줄을 이었다. 먼저 강릉 초등학생 엔젤스 중창단의 공연을 시작으로 초등학생들의 꾀꼬리 같은 음성의 합창이 시민들을 환하게 웃게 만들었다.

또, 평균 연령 76세로 음악을 좋아하는 7명이 시작하여 현재는 악단을 이룬 생활문화의 원조 격이라고 자부할 수 있는 그린 시니어 악단의 공연이 진행되었으며 이들과 공연을 더불어 그룹 클론의 ‘쿵따라 샤바라’ 열창과 이들의 유명곡 열창이 이어졌다.

다채로운 공연은 추위도 잊을 만큼 즐거운 경험을 선사하였다. (사진=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이 기사의 저작권은 수완뉴스에게 있습니다. 원칙적으로 기사도 저작권법에 따라 보호를 받을 수 있는 저작물입니다. 위 기사는 본 홈페이지에서만 배포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의 서면 허락 없이 타 사이트에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하는 경우 저작권법 위반 행위가 될 수 있습니다.

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밝은 미소로 세상을 더 밝게, 당신의 이야기에 경청하겠습니다.
-advertisement-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advertisement-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
  • 대중문화
  • 전통문화
  • 영화
  • 역사
  • 피플
  • 청소년
  • 청년
  • 연예
  • 스포츠
  •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