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8 C
Seoul
2024년 5월 22일 (수요일) 8:00 오전

강릉 세계합창대회 개막식 티켓팅, 전석 매진

합창대회 성공 청신호, 지역 경제 활성화도 기대

△ 2023 강릉 세계합창대회 개폐막식 포스터(사진=조직위 제공)

[수완뉴스=김동주 기자] 2023 강릉 세계합창대회 조직위원회가 27일, 합창대회 개막식 티켓이 장애인 좌석을 제외하고 전석 매진되었다고 밝혔다. 이에 합창대회에 대한 많은 이들의 높은 관심에 순조로운 출발을 할 수 있게 되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조직위에 따르면, 이번 개막식 티켓 예매율은 지난달 31일 예스24를 통해 티켓 오픈을 시작한 이래 조금씩 증가하다가 가수 규현과 거미 등 출연진이 확정되면서 10일부터 가파르게 증가세를 보였다.

개막식은 7천여 명이 관람 가능하며, 입장료는 2만 원으로 티켓 현장 수령 시 강원상품권으로 100% 전액 환급하므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7월 3일 오후 7시 30분 강릉아레나에서 개최되는 개막식은 내외빈 입장을 시작으로 개최국, 참가국 국기 입장, 대회기 입장, 인사말, 타종 퍼포먼스, 공식주제가 제창 등 의례행사에 이어 팬텀싱어3 준우승팀 라비던스의 고영열, 팬텀싱어4 준우승팀 포르테나의 이동규, 소프라노 박혜상, 가수 규현과 거미 등의 공연이 준비되었다.

소프라노 김순영과 가수 김범수가 출연하는 폐막식은 같은 달 13일 오후 7시 30분 강릉아레나에서 개최되는데, 티켓 예매는 7월 3일까지 예스24를 통해서 가능하며 전석 무료이다.

더불어, 다섯 번의 축하콘서트 티켓은 매진되었으나, 해외합창단의 예약 취소가 발생할 경우는 추가 티켓 예매가 가능하며 경연은 선착순 무료관람할 수 있다.

한편, 축하콘서트는 7월 4일 시립합창단, 7일 도립무용단, 10일 국립합창단, 5일과 11일은 해외합창단 공연이 행사 날 오후 7시 30분 강릉아트센터 사임당 홀에서 열리게 된다.

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밝은 미소로 세상을 더 밝게, 당신의 이야기에 경청하겠습니다.
-advertisement-

댓글을 남겨 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spot_img

많이 본 뉴스

-advertisement-

인기 기사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