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C
Seoul
목요일, 1월 30, 2020
No menu items!
Home 오피니언 역사 고구려 : 1차 여수전쟁, 강이식

고구려 : 1차 여수전쟁, 강이식

- Advertisement -

1차 침입

수나라는 선비족이 세운 나라로서,
대대적으로 고구려를 침공했으나 을지문덕에게 농락당해 쫓겨났고, 그 여파로 망해 버려,  우리 민족의 자존심이나 한껏 충족시켜 주는 역할을 한 그저 그런 중국 왕조들 중의 하나로 알려져 있으나, 그렇게 만만한 나라는 아니었다.
후한 말기부터 시작된 400년 간의 중원의 혼란을 종식시켰를 뿐만 아니라, 대운하를 완성하여 대륙의 동질성을 높였고, 지방에까지 관리를 파견하여 중앙집권을 강화하였다.
또한 균전제를 실시하여 소규모 자작농의 숫자를 크게 늘렸고, 율령을 확립하였으며, 과거제를 비롯한 제도를 정비하여, 중국의 후대가 감사해야 할 업적을 많이 남긴 나라이다.
양제 때 고구려 침공을 위해 동원한 병력과 인원의 규모만 보더라도, 주변국들과는 차원을 달리하는, 엄청난 국력을 자랑하는 강대국이었다.

중국을 통일하는 대업을 완수하였을 뿐만 아니라, 빼어난 내치로 나라를 안정시킨 당대의 걸출한 영웅 문제는 수나라의 미래를 위협할 수 있는 가상의 적으로 돌궐과 고구려를 상정하였다.
수나라가 가진 그 엄청난 힘을 생각만 해도 아찔했을 고구려는 평원왕 시절부터 계속해서 조공을 바치는 한편 군비를 확충하며 전쟁에 대비하였다.

쇠락하던 고구려를 부흥시킨 평원왕이 서거하고, 수나라의 천적 영양왕이 590년 즉위하였을 때,
수나라는 돌궐과 토곡혼은 물론 베트남, 백제, 신라 등 주변국들을 신하국으로 삼고 조공을 받는 등 기세가 등등하였는데, 고구려는 조공을 하기는 하였으나 완전 굴복과는 거리가 있었다.
수문제는 고구려 정벌을 위해 수륙군 30만 명을 준비하는 한편,  매우 무례한 서신을 보내어 완전 굴복을 요구하였다.
이에 분노한 영양왕은 고구려의 힘을 과시하고 수나라의 반응도 보기 위해,
강이식이 이끄는 기병 1만으로 임유관을 공격하였으며, 영주총관 위충을 살해하고 수나라의 북방 요충지를 파괴하였다.
몰던 쥐에게 콧등을 물린 고양이 꼴이 된 수문제는 대노하여,
598년 다섯째 아들 한왕 양량과 장군 왕세적을 원수로 하는 30만 대군을 동원, 육지와 바다 양면에서 요동을 공격하도록 하였다.
그러나 작전 미숙이었는지 지정학적으로 어쩔 수가 없었는지는 모르겠으나,
군사 행렬과 보급로가 수백 리에 걸쳐 늘어지게 되었는데,
고구려군은 당연히 보급선부터 끊으려 했으므로 수나라 군대는 결국 군량 부족에 시달리게 되었다.
때 맞춰 장마가 시작되었고, 설상가상으로 전염병까지 발생하는 바람에 수나라의 육군은 거의 무력화되었고 수군만을 기다리는 신세가 되었는데,
믿었던 수군마저 태풍을 만나 싸우기도 전에 큰 피해를 입고 말았다. 고구려판 가미가제였다.
기진맥진한 수군은 어찌어찌 요수에 도착할 수는 있었으나, 이미 엉망이 된 육군과 뭘 어찌해 볼 수 있는 상태가 아니었다.
굶주리고 병들고 지친 30만 대군은 강이식이 이끈 정예 5만의 고구려군에게는 맛 좋은 먹잇감에 불과하였고, 패주할 수밖에 없었다.
이 기막힌 꼴을 본 수문제는 길길이 뛰었으나 결과는 결과,
자신을 요동 분토의 신하라고 칭하는 영양왕의 립 서비스를 못 이기는 척 수용할 수밖에 없었다.

1차 전쟁은 이후 이어진 2차에 비해 규모가 작고 전투다운 전투도 없어 본격적인 전쟁의 개막 정도로 취급되지만,
운이 좋았든, 상대가 실수를 했든, 당대의 영웅 수문제가 다년간 준비한 30만이라는 어마어마한 대군에 단호히 맞서 승리한 것이므로, 그 자체로서 의미가 상당하다.
이는 고구려가 동북아의 강자로 다시 복귀했음을 의미하는 동시에,
수의 입장에서는 요동의 회복이 물건너 갔음은 물론 전통적으로 중국의 영토인 요서지역까지 고구려의 영향권에 들어갔음을 의미하는 것이었다.
대단한 승리였다.

- Advertisement -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취재원과 독자는 수완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보도를 청구할 권리를 가집니다.”
저작권자 (c)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순 기자
김경순 기자 입니다.

Must Read

- Advertis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