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4 C
Seoul
토요일, 12월 14, 2019
Home 뉴스 사회 카라 출신 가수 구하라, 24일 자택서 숨진 채...

카라 출신 가수 구하라, 24일 자택서 숨진 채…

[수완뉴스] 걸그룹 카라 출신 가수로 알려진 구하라(28)씨가 24일 자택에서 손으로 쓴 신변을 비관하는 내용의 메모와 함께 숨진 채 발견되었다.

25일 서울 종로구 내자동 서울지방경찰청사에서 열린 기자 간담회에서 이용표 서울청장은 “신변을 비관하는 내용의 메모가 구씨 자택 거실 탁자 위에서 발견되었다.”면서, “23일 오후 6시쯤 가사도우미가 사망한 채 발견되어 있는 구씨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어서 현장 감식이나 유족 진술을 통해 현재까지 어떠한 범죄 혐의점도 없는 것으로 보인다며 말하였다.

부검 여부에 대해서 경찰측은 유족 의견과 현장 감식 결과를 토대로 검찰과 협의해 정할 예정으로 현재까지 정해진 바가 없다고 밝혔다.

참고로 구하라 씨가 숨진 채 발견되기 까지는 가사도우미 외 어떤 누구도 집을 방문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우울감 때문에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거나, 위의 기사를 본 뒤 우울감이나 정신적 고통을 느끼셨다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에 전화해 24시간 상담받을 수 있습니다.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취재원과 독자는 수완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보도를 청구할 권리를 가집니다.”
저작권자 (c)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스크
수완뉴스 편집부 공식 계정입니다.

Must Read

저작권OK 지정 합법 콘텐츠 업체 1,500개 돌파

0
10일 올해 마지막으로 저작권OK 지정 평가위원회가 열렸다. (사진= 한국저작권위원회 제공) 사진=한국저작권위원회 제공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