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 C
Seoul
토요일, 12월 14, 2019
Home 뉴스 사회 한·미, 12월 3~4일 방위비 분담금 협상 재개

한·미, 12월 3~4일 방위비 분담금 협상 재개

정부 “기존 협정 틀 내 합리적 수준의 공평한 분담 기본 입장”

[수완뉴스=스윕포커스] 김동민 기자 제11차 한·미 방위비분담특별협정(SMA) 체결을 위한 한미 간 회의가 내달 3~4일 미국 워싱턴DC에서 개최된다.

외교부에 따르면 우리측은 정은보 한·미 방위비분담협상대사가, 미국측은 제임스 드하트 국무부 방위비분담협상대표(정치군사국 선임보좌관)가 수석대표로 각 대표단을 이끌고 회의에 참석할 예정이다.

외교부는 “정부는 기존의 협정 틀 내에서 합리적인 수준의 공평한 방위비 분담을 한다는 기본 입장 하에 인내를 갖고 미측과 긴밀히 협의할 것”이라며 “한미동맹과 연합방위태세를 강화하는 방향으로 협의가 진행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취재원과 독자는 수완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보도를 청구할 권리를 가집니다.”
저작권자 (c)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민 기자
김동민 칼럼리스트입니다.

Must Read

저작권OK 지정 합법 콘텐츠 업체 1,500개 돌파

0
10일 올해 마지막으로 저작권OK 지정 평가위원회가 열렸다. (사진= 한국저작권위원회 제공) 사진=한국저작권위원회 제공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