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도 수완뉴스 청소년기자단 모집 (~5/25)

25.7 C
Seoul
2022년 5월 18일 (수요일)
Home뉴스사회지켜본다의 지켜보쇼 '세월호 악플을 읽는 소년'

지켜본다의 지켜보쇼 ‘세월호 악플을 읽는 소년’

(수완뉴스 = 정상훈) 20대가 말하는 젊은 미디어 ‘미스핏츠’에서 세월호 사건 관련 기사에 달려있는 악성댓글을 읽고, 악성댓글을 작성한 악플러들에게 욕설과 반박을 하는 동영상을 제작하여 SNS를 통해 유포하였다. 유포된 이 동영상의 이름은 ‘지켜본다의 지켜보쇼’이고, 또다른 이름은 ‘세월호 악플을 읽는 소년’이다.

최근 리멤버 416 등 세월호 1주기 추모 물결이 온라인상으로 형성되자, 온라인 기사마다 세월호 사건에 관한 악성댓글 수가 눈에 띄게 늘어난 것을 알 수 있다. 악플러들은 세월호 유가족들을 ‘유족충’이라 비하 발언을 서슴치 않았고, 보상문제나 악성유가족등의 심한 발언들도 서슴치 않았다.

이런 와중에 미스핏츠에서 지켜본다의 지켜보쇼를 제작하였는데, 이 영상은 페이스북 등으로 퍼져나가 4만여명이 넘는 사람들이 볼 만큼의 인기를 끌게 되었다.

이 영상을 본 사람들은 ‘속 시원하다’, ‘저 소년의 용기가 정말 대단한 것 같다’ 라는 칭찬도 있었지만, 논리도 없이 욕설만 하는 것아 거북한 것 같다라는 반응도 있었다.​

수완뉴스 청소년팀 정상훈 기자([email protected])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후원으로 세상을 더 밝게

위 기자가 멈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기사를 쓸 수 있는 환경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발로 뛰고 있습니다. 수완뉴스의 아낌 없는 지원의 일환으로, '자발적 구독료 납부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편집팀
편집팀
수완뉴스 편집부 공식 계정입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언제나 당신의 곁에서 청소년, 청년들의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