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 C
Seoul
2022년 1월 17일 (월요일)
spot_img
Home뉴스사회정유라 어제 입국, 빠르면 구속 영장 오늘 청구한다

정유라 어제 입국, 빠르면 구속 영장 오늘 청구한다

 

[서울중앙지검] 어제 31일, 정유라 측의 변호사인 이경재 변호인이 검찰조사를 마치고 포토라인에서 기자들과 만남을 가지고 있다. 한편 이경재는 정유라의 어머니 최순실씨의 변호사이기도 한다. 이경재 변호사는 1998년 춘천지방검찰청 차장검사, 97년 대구지검 제1차장검사, 서울고등검찰청 검사로 지내기도 하였다. (사진 = 김동주 취재1팀 취재기자)
[수완뉴스= 서울중앙지검] 국정농단의 주원인 제공자, 최순실의 딸 정유라 (21)가 어제 인천공항을 통해 한국으로 입국했다. 

한국 검찰은 덴마크 검찰로부터 범죄인 인도 절차에 따라 송환 받아 정유라씨를 바로 압송하였다. 

정유라는 송환 당일부터 8시간 가량의 수사를 받고 어머니 최순실이 있는 남부구치소로 이동하였다고 한다. 

1일 검찰에 따르면 정유라는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윤석열 지검장)에서 전날 오후 5시 30분부터 자정 무렵까지 6시간 30분가량에 걸쳐 삼성 승마지원, 이대 부정 입학, 학사 특혜 등 비리에 대해서 피의자 조사를 받았다. 

검찰은 정유라와 변호인이 작성한 피의자 신문조서를 검토하는대로 이날 오후 구속영장을 청구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라고 밝혔다. 

글, 사진 = 김동주 취재기자 ([email protected])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주 기자
밝은 미소로 세상을 더 밝게, 당신의 이야기에 경청하겠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
  • 대중문화
  • 전통문화
  • 영화
  • 역사
  • 피플
  • 청소년
  • 청년
  • 연예
  • 스포츠
  •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