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 C
Seoul
수요일, 10월 28, 2020
Home 정치 국회·정당 여성가족부 장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사망에 애도 전해

여성가족부 장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사망에 애도 전해

- Advertisement -

[수완뉴스=여성가족부]

정현백 여성가족부장관은 1216() 별세하신 일본군위안부피해자 고() 송신도 할머니(1921년생, 96)의 사망에 깊은 애도의 을 전했다.

고(故) 송신도 할머니는 만 16세의 나이로 중국 ‘무창’ 및 ‘후난성 웨저우’의 위안소 등지에서 3년 이상 ‘위안부’ 생활을 강요당했으며, 해방 후 일본으로 이동한 뒤 ’15년부터는 건강 상 문제로 요양시설에서 생활해왔다.

지난해부터 건강상태가 급격히 악화되었으며, 노환으로 12월 16일(토) 오후 2시 경 운명을 달리하셨다.

장례는 별세 당일 ‘재인조선인위안부재판을 지원하는 모임’에서 비공개로 진행되었으며, 여성가족부는 장제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정현백 장관은 “올해 들어 피해 할머니님이 벌써 여덟 번째로 돌아가시고 특히 고국이 아닌 일본에서 별세하신 것에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다”라며, “고인께서 가시는 길에 최대한의 예의를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한 분의 별세로, 정부에 등록된 일본군위안부피해 생존자총 서른 두 분으로 줄었다.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취재원과 독자는 수완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보도를 청구할 권리를 가집니다.”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수완뉴스는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수익의 일부를 배분 받을 수 있음.
일부 기사는 광고주의 지원을 받아 게재된 기사일 수 있음.

해당 기사를 보고 마음에 들었다면, 수완뉴스에 후원하실 수 있습니다.

donaricano-btn
데스크
수완뉴스 편집부 공식 계정입니다.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Advertis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