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도 수완뉴스 청소년기자단 모집 (~5/25)

26.3 C
Seoul
2022년 5월 17일 (화요일)
Home뉴스사회횡성군, 버스 승강장에 발열의자·바람막이 설치

횡성군, 버스 승강장에 발열의자·바람막이 설치

[수완뉴스=횡성] 요즘 날씨가 비교적 쌀쌀합니다. 낮과 밤 사이로 일교차가 크니, 옷차림 유의하셔야 겠습니다. 횡성군(군수 한규호)이 오늘 (15일) 군내 버스 승강장에 발열의자와 바람막이를 설치하였다고 합니다. 주민들이 강추위 속에서 떨지 않고 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군 차원에서 주민들에게 제공하는 작은 배려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바람막이가 설치된 횡성군내 삼일 광장 버스 승강장 ⓒ 횡성군청 제공
바람막이가 설치된 횡성군내 횡성축협 앞 버스 승강장 ⓒ 횡성군청 제공
바람막이가 설치된 횡성군내 버스 승강장 ⓒ 횡성군청 제공

강추위 녹이는 따뜻한 버스 승강장 조성

횡성군은 버스 승강장 발열의자와 바람막이를 설치하는데 각각 65백만원, 2백만원의 비용이 들었습니다. 발열의자의 경우 작년 12월에 설치한 반면, 바람막이는 올 1월에 설치를 완료하였다고 합니다.  발열의자가 설치된 승강장은 횡성읍 읍하리의 삼일광장, 만세공원, 횡성농협, 북천로터리, 우천약국, 안흥면, 둔내면 둔내농협, 공근면, 서원면, 강림1리에 1개소씩 총 11개소로 주민들의 대중교통 이용 빈도가 높은 곳으로 우선 설치됐다.

발열의자와 바람막이가 설치되어 따뜻한 버스승강장 안에 있는 횡성군 주민들 ⓒ 횡성군청 제공

설치된 발열의자나는 외부온도를 감지하여 20 ℃ 이하 시, 설정온도(38℃)로 자동 발열된다. 전기를 공급하여 감전의 우려가 없는 탄소섬유를 이용한 발열방식을 이용하고 있다. 참고로 발열의자는 농어촌버스를 운행하는 6시에서 11시 사이에 작동된다. 횡성은 발열의자의 추가설치계획에 대하여, 청일면과 갑천면에 버스 승강장을 보수 후 2개소 설치를 추진할 계획이다.

바람막이의 경우 투명한 비닐재질로 제작된 바람막이로 4월까지 운영 후 철거했다가 겨울철 다시 설치해 지속적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후원으로 세상을 더 밝게

위 기자가 멈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기사를 쓸 수 있는 환경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발로 뛰고 있습니다. 수완뉴스의 아낌 없는 지원의 일환으로, '자발적 구독료 납부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편집팀
편집팀
수완뉴스 편집부 공식 계정입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언제나 당신의 곁에서 청소년, 청년들의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