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도 수완뉴스 청소년기자단 모집 (~5/25)

18.7 C
Seoul
2022년 5월 18일 (수요일)
Home긴급뉴스 오늘 새벽, MB 구속, 국정원 특활비 및 뇌물수수 혐의 적용 (르포)

[속보] 오늘 새벽, MB 구속, 국정원 특활비 및 뇌물수수 혐의 적용 (르포)

△ 이명박 전 대통령의 사진 사진=이명박 페이스북 [자료사진]

[수완뉴스=서울중앙지법, 속보]   뇌물(국정원 특활비)˙다스 소유주 논란(차명소유˙횡령) 혐의를 받고 있는 이명박 전 대통령이 오늘 23일 새벽 서울 동북구치소에 수감되었다. 이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은 부장검사가 직접 영장을 집행했다.

전두환 ˙ 노태우 전 대통령 구속 이후 23년 만에 박근혜와 이명박 두 전직 대통령이 동시 구속되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구속이 집행되자, KBS 등 방송˙언론사는 이 전 대통령의 동부구치소 압송 장면을 실시간으로 중계했다.

이 전 대통령의 구속영장을 발부한 서울중앙지법 박범석 부장판사는 22일 오후 11시 6분에 영장발부를 결정했다.

 

박 부장판사는 범죄의 많은 부분에 대하여 소명이 있고, 피의자의 지위, 범죄의 중대성 및 이 사건 수사과정에 나타난 정황에 비추어 볼 때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으므로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타당성)이 인정된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서울중앙지검은 법원이 발부한 이 전 대통령의 구속영장을 수령해 곧바로 이 전 대통령의 논현동 자택으로 찾아가 영장 집행에 나섰다.

이명박 전 대통령은 서울중앙지검 신봉수 첨단범죄수사1부장(지난 14일 이 전 대통령 소환 때 대면조사를 진행하는 등 수사 실무를 맡은 검사), 송경호 특수2부장이 직접 수사관들과 함께 검은색 K5, K9 승용차와 승합차 등에 나눠 타고 동부구치소로 향했다.

 

이 전 대통령은 서울 동부구치소 독거실에 수감되었다.

한편 이 전 대통령에 대한 검찰이 제기한 혐의는 국가정보원에서 7억원의 특수활동비를 받은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를 받고 있고, 검찰은 지난 5일 이명박 정부 시절 총무기획관으로 근무하던 김백준 씨를 구속기소한 바 있다. 그리고 삼성전자로부터 다스의 미국 소송비 우리돈 68억원을 받은 것을 비롯해 이팔성 전 우리금융지주 회장, 대보그룹, 김소남 전 의원 등 으로부터 111억원 상당의 뇌물수수와 청와대 문건 무단유출 및 은닉으로 대통령기록물관리법 위반 혐의도 포함시켰다. 또한 자신이 실소유주로 있는 다스에서 1991년부터 2007년까지 339억원의 비자금을 조성해 총 350억원을 빼돌려 횡령한 혐의도 포함시켰다.

△ 이명박 전 대통령은 구속되는 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자신의 혐의에 대한 심경이 담긴 편지를 게재했다. 이 전 대통령은 편지를 통해 “지금 이 시간 누굴 원망하기 보다는 이 모든 것은 내 탓이라는 심정이고 자책감을 느낀다.”라고 법원의 구속영장 발부와 자신의 혐의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사진=이명박 페이스북(캡쳐)[자료사진]

이 전 대통령은 입감 절차를 거쳐 서울동부구치소에 수용되었으며, 헌정사상 4번째로 부패 혐의로 구속된 대통령으로 남게 되었다.

 

[email protected]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후원으로 세상을 더 밝게

위 기자가 멈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기사를 쓸 수 있는 환경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발로 뛰고 있습니다. 수완뉴스의 아낌 없는 지원의 일환으로, '자발적 구독료 납부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편집팀
편집팀
수완뉴스 편집부 공식 계정입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언제나 당신의 곁에서 청소년, 청년들의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