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도 수완뉴스 청소년기자단 모집 (~5/25)

18.7 C
Seoul
2022년 5월 17일 (화요일)
Home지역서울전역서울시, ‘대학 특허기술+청년 창업가 아이디어’ 사업화 전 과정 통합지원

서울시, ‘대학 특허기술+청년 창업가 아이디어’ 사업화 전 과정 통합지원

[수완뉴스=서울시] 출입기자반, 서울시와 SBA(서울산업진흥원)은 전문 기술을 활용할 수 있는 사업 아이템을 가진 청년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대학과 공공연구기관이 보유한 특허 기술을 매칭해 기술평가 및 거래, 시제품 개발 등 사업화를 위한 전 과정 통합 서비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시작하는 ‘청년 창업기업 대상 기술이전 사업’은 ‘기술 영역에서 소외된 청년 스타트업’을 위한 사업으로 △필요한 기술의 매칭 △기술 가치평가 및 거래 △ 거래 이후 사업화를 위한 시제품 개발 및 컨설팅 등 기업 성장을 위해 맞춤 지원한다. 연간 총 25개 기업을 선정해 기업당 4천만 원을 지원한다.

그간 서울시에서 기업이 보유한 기술의 사업화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은 많았지만, 기술을 자체적으로 개발하거나 확보할 금전적‧시간적 여유가 부족한 청년 창업가들의 ‘기술 확보’를 직접 지원하는 사업은 없었다.

 시는 ‘청년 창업기업 대상 기술이전 사업’ 프로그램을 통해 서울창업허브를 중심으로 구성된 네트워킹 플랫폼을 활용한 기술 시장의 수요(청년 창업기업)-공급(대학, 공공 연구기관) 간 정보 불균형을 해소하고, 청년 창업기업이 빠르게 성장할 수 있는 지원 기반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기술 공급(대학·공공 연구기관)과 수요(청년 창업기업) 간의 정보 불균형, 이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높은 기술 평가비용 등 스타트업이 부담하는 주요 기술 이전 실패 요소를 당 사업을 통하여 해소할 것으로 기대한다.

서울창업허브는 서울시 소재 시 창업센터, 전국의 대학 및 공공연구 기관을 잇는 플랫폼 역할을 주도하여, 청년 창업 기업의 성공적인 기술 거래와 사업화를 위한 협력 파트너를 제공할 예정이다.

‘청년 창업기업 대상 기술이전 사업’ 은 서울 소재 7년 미만의 청년 창업기업이 참여할 수 있으며, 오는 6월 1일(금)까지 접수받는다. 대학·공공 특허 기술 도입을 희망하는 서울 소재 청년창업기업은 정해진 기간 내에 서울창업허브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동 사업은 공공 기술 이전을 희망하는(공고일 4월 30일 기준)△서울 소재 △창업 7년 미만인 △만 39세 이하 청년 대표자 스타트업에게 제공된다. (www.seoulstartuphub.com)

박태주 서울시 디지털창업과장은 “급변하는 기술 창업 시장의 변화 속도에 맞추어, 청년 창업기업이 이번 사업을 통해 최소한의 비용과 시간을 들여 우수한 아이디어의 제품 상용화에 성공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창업생태계에 안정적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전 과정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후원으로 세상을 더 밝게

위 기자가 멈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기사를 쓸 수 있는 환경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발로 뛰고 있습니다. 수완뉴스의 아낌 없는 지원의 일환으로, '자발적 구독료 납부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편집팀
편집팀
수완뉴스 편집부 공식 계정입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언제나 당신의 곁에서 청소년, 청년들의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