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7 C
Seoul
2024년 6월 22일 (토요일) 2:31 오후

삼성전자, 공정위 조사 앞두고 관련 자료 완전 삭제

삼성 서초사옥 (사진=픽사베이)

[수완뉴스=서울] 국내 굴지의 대기업인 삼성전자가 공정위 조사를 앞두고 관련자료를 완전 삭제해 공정거래위원회의 조사를 방해한 사실이 확인되었다.

더불어민주당 전해철의원이 공정위에 제출한 자료에 의하면 ‘ㄱ기업이 완전삭제 프로그램을 가동해 데이터를 삭제했으며, 이경우 데이터가 존재했는지 확인조차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한겨레의 보도에 따르면 해당 ㄱ기업이 삼성전자이며, 삼성전자는 이전에도 수차례 공정위의 조사를 방해한 혐의로 과태료 처분을 받은 바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휴대전화 가격 문제를 조사하기 위해 조사관이 수원사업장을 방문했을 당시 조사관을 정문에 붙잡아두고 컴퓨터 바꿔치기를 시도하였으며, 조사대상 임원은 출장중이며 컴퓨터 바꿔치기를 시도한 직원의 이름을 삭제하는 시도를 하는 등 행위가 드러났다.

삼성전자는 위와 같은 의혹과 관련해 “회사가 조사와 관련해 데이터를 삭제한 적 없다”고 밝혔다.

김동주 기자

편집국
편집국
수완뉴스 편집부 공식 계정입니다.
-advertisement-

댓글을 남겨 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spot_img

많이 본 뉴스

-advertisement-

인기 기사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