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4 C
Seoul
2020년 9월 20일 (일요일)
Home 뉴스 미디어 또 다시 지역확산 되나…이태원 게이클럽에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또 다시 지역확산 되나…이태원 게이클럽에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수완뉴스=이동규 기자] 지난 2일, 이태원 게이 클럽에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다녀간 것으로 확인됐다. 

접촉자는 2000여명으로 확인돼 지역사회 2차감염이 우려된다.

6일 경기 용인시의 발표에 따르면 용인 기흥구 빌라에 거주하는 20대 남성이 이지역 66번째 확진자로, 경기 성남 분당구 IT업체에 근무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킹클럽 (사진=이동규 기자)

해당 확진자가 다녀간 이태원 게이클럽 킹(King)은 SNS에 “지역사회 확진자가 2일 00:20~3:00에 방문한 사실을 확인하였고, 6일 관계 당국을 통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관할 보건소로부터 확진자가 이태원을 방문한 동선에 킹이 포함되었다는 사실을 연락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영업일 보두 매일 클럽 내부를 자체 방역했고, 추후 영업 일정에 대해서는 내부 협의 후 공지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지난 2일 재택근부 중 발열과 설사증이 나타나 진단검사를 받았고, 클럽에 다녀온 직후 증상이 생겼다고 방역 당국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관계자는 “이 남성이 다녀간 이태원 클럽 세곳에 당시 2000여 명 정도가 방문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했다.

한편, 7일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4명 추가된 1만 810명으로 10명 안팎을 유지하고 있다.

이동규 기자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취재원과 독자는 수완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보도를 청구할 권리를 가집니다.”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수완뉴스는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수익의 일부를 배분 받을 수 있음.
일부 기사는 광고주의 지원을 받아 게재된 기사일 수 있음.

해당 기사를 보고 마음에 들었다면, 수완뉴스에 후원하실 수 있습니다.

donaricano-btn
이동규 기자
이동규 기자입니다.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 Advertisment -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Advertismen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