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7 C
Seoul
2024년 5월 24일 (금요일) 8:06 오후

교육부, 세월호 참사 7주기 추모

매년 4월 16일이 되면 돌아오는 한 주는 추모 안전 주간

희생자를 추모하기 위해 노란리본이 걸려 있다. (사진=수완뉴스DB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수완뉴스=김동주 기자] 오는 16일, 세월호 참사 7주기를 맞이하여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가 희생된 학생과 교사 등 당시 세월호에 탑승했던 사람들을 추모했다.

교육부는 그동안 매년 4월 16일이 다가오면 그 한 주를 추모 주간으로 지정하여,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고 유가족들의 상처를 위로했다.

그리고 세월호 참사가 발생한 시간인 오전 10시에는 1분간 추모 묵념을 통해 희생자를 애도하는 시간을 갖았다.

이러한 교육부의 움직임에 시도 교육청과 각급 학교에서도 자체적으로 추모 계획을 수립하여 학생들을 대상으로 안전교육과 기억정원 조성, 공모전 등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올해에도 유은혜 장관은 안산 화랑유원지에서 개최 예정인 세월호 참사 7주기 기억식 및 4.16 생명안전공원 선포식에 참석해 희생자를 추모하고 유가족을 위로할 예정이며, 세월호 참사가 일어난지 7년이 된 오늘 학교 안전의 변화된 모습, 그간의 정책 추진 상황에 대해 되짚어 보고 안전한 학교 구현을 위해 논의해 볼 계획이다.

같은 날 정종철 교육부 차관도 경북지역의 학교를 방문하여 학교 시설 안전을 점검하고 화재예방 훈련에 참관할 계획이다.

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김동주 기자
밝은 미소로 세상을 더 밝게, 당신의 이야기에 경청하겠습니다.
-advertisement-

댓글을 남겨 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spot_img

많이 본 뉴스

-advertisement-

인기 기사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