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도 수완뉴스 청소년기자단 모집 (~6/30)

Home문화대중문화·영화연극 '마우스피스' 트레일러 공개, 여섯 명의 배우들의 강렬한 연기 시선 집중

연극 ‘마우스피스’ 트레일러 공개, 여섯 명의 배우들의 강렬한 연기 시선 집중

[수완뉴스=육주현 기자] 연극열전은 연극 <마우스피스>의 캐릭터들의 감정 변화를 극대화한 트레일러 영상을 공개했다. 예술적 재능을 가졌지만 불안정한 환경 속에서 이를 펼치지 못했던 ‘데클란’과 한때 주목 받는 예술가였지만 긴 슬럼프에 갇힌 작가 ‘리비’의 만남을 그린 연극 <마우스피스>는 누군가의 삶을 대변한다는 소재로 창작윤리와 예술의 진정성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작품이다.

2021 연극 <마우스피스(Mouthpiece)> 트레일러의 한 장면 (사진제공 = 연극열전)

2020년 초연 당시 많은 호평을 받았던 배우 김여진, 김신록, 장률, 이휘종이 올 해 재연 공연에도 참여하며, 배우 유선, 전성우가 새롭게 합류하며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과 반응이 이어지며 개막 전부터 화제가 됐다.

트레일러 영상 속 6명의 배우들은 절정으로 치닫는 감정의 고조를 보여주며 연극 <마우스피스>를 향한 기대감을 높였다. 배우 김여진, 유선, 김신록은 ‘데클란’의 인생을 희곡으로 써내려가는 ‘리비’를 연기하며 희열과 괴로움이 뒤섞인 복합적인 내면을 표현했다. 배우 전성우, 장률, 이휘종은 슬픔에 잠긴 모습과 그 슬픔에서 나아 가고자 하는 ‘데클란’을 섬세하게 그려냈다.

연극 <마우스피스>는 ‘리비’가 쓴 작품과 이 작품에 소재가 된 ‘데클란’의 실제 삶을 동시에 보여주는 ‘메타씨어터’ 방식을 통해 관객에게 그 간극을 더욱 직접적으로 전달한다. ‘시대를 꿰뚫으며 예술에 대한 진지한 성찰을 자연스럽게 요하는 수작’ 등 평단의 호평을 받은 연극 <마우스피스>는 소외된 목소리를 세상에 들려줄 권리는 누구에게 있는지, 더 나아가 예술의 가치는 무엇인지 본질적인 질문에 더욱 집중하며 초연보다 깊어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2021년 연극열전 레퍼토리 연극 <마우스피스>의 트레일러 영상은 연극열전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연은 11월 12일부터 2022년 1월 30일까지 아트원씨어터 2관에서 열기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육주현 기자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후원으로 세상을 더 밝게

위 기자가 멈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기사를 쓸 수 있는 환경이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발로 뛰고 있습니다. 수완뉴스의 아낌 없는 지원의 일환으로, '자발적 구독료 납부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육주현 기자
육주현 기자
문화예술계 현장 소식들을 발빠르게 알리고자 합니다.

뉴스레터 구독하기

언제나 당신의 곁에서 청소년, 청년들의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