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7 C
Seoul
2022년 7월 3일 (일요일)
Home뉴스사회孫 어쩌면 부인 따위는 필요 없었는지도 모릅니다.

孫 어쩌면 부인 따위는 필요 없었는지도 모릅니다.

손석희 jtbc 대표와 관련된 논란이 연일 세간에 회자 되고 있는 가운데 tv조선은 지난 2010년에도 접촉사고를 낸 뒤 30만원 정도 배상한 적 있다고 단독 보도 했다. 제보자는 그 당시에도 옆자리에 굉장히 젊은 여성 동승자가 타고 있는 것을 목격했고, 피해자가 사진을 찍으려고 하자 그제서야 뱌상 의지를 밝혔다고 한다. 2017년 과천 한 교회 앞 주차장에서 교통사고 당시에도 회사 차량으로 사고를 내고 도주했었으며 나중에야 피해차량인 견인차 기사에게 합의금을 주었다. 그 당시에도 꽤나 젊은 여성이 동승 했고 그 여성이 뉴스룸의 여성 진행자인 안나경 jtbc 앵커라는 의혹이 재기 되고 있다
<이미지 출처, 유튜브 캡처>

김동민 미디어본부장

청년과 청소년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언론.
ⓒ 수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후원으로 세상을 더 밝게

위 기자가 멈추지 않고 세상을 밝힐 수 있도록 여러분의 참여로 도와주세요!

뉴스레터 구독하기

언제나 당신의 곁에서 청소년, 청년들의 소식을 전하겠습니다.

spot_img

많이 본 뉴스

인기 기사

최신 기사

  • 사설칼럼
  • 웹툰/만평
  • 국회·정당
  • 청와대
  • 총리실
  • 외교/통일
  • 국방
  • 경제정책
  • 산업
  • 금융/증권
  • 고용/노동
  • 부동산
  • 과학
  • 법원/검찰
  • 교육
  • 국제
  • 사건사고